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특집>대선보도  
유승민 후보 26일 서울서 자전거 유세
도시신문(http://sungnammail.co.kr)   
김종관 | 2017.04.27 14:42 |



<특집>대선보도
유승민 후보 26일 서울서 자전거 유세
동작구, 관악구, 여의도, 신촌 돌며 지지호소 ‘노인청’신설 공약도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 후보는 26일 서울 시내를 돌며 노인과 청년 세대별 맞춤형 유세를 벌였다. 최근 당내에서 제기되고 있는 '안철수, 홍준표, 유승민 3자 후보 단일화' 논란에 개의치 않고 대선 완주 의지를 몸소 실천하는 것으로 보여주고 있다.

 

유 후보는 이날 오전 서울 동작구 보라매공원을 찾아 자전거를 타며 시민들과 만났다. 이 자리에는 주호영 선거대책위 공동선대위원장과 지상욱 대변인단장이 동행했고 유 후보는 시민들과 악수하고 기념사진을 찍으며 지지를 당부했다.
유 후보는 이어 부인 오선혜 씨와 함께 시립관악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어르신들에게 인사했다.

대한노인회가 주최한 대선 후보 초청 토론회에 참석한 유승민 후보는 "저는 늘 어르신들 세대가 이 나라를 지키고 피를 흘리고 싸워서 지금의 대한민국을 만들었다고 진심으로 생각한다"며 “'노인복지청'을 건립해 고령화 문제를 중점적으로 해결하도록 하고, 대한노인회의 민간취업 일자리 사업에 대한 예산을 확대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유 후보는 "국가를 위해 젊을 때 피와 땀을 흘렸는데 어르신이 되고 나서는 외롭고 병들어 돌아가실 날만 기다리는 분을 위해 정부가 나서서 도울 수 있도록 세심하게 정책을 펴겠다"고 말했다.

유승민 후보는 서울 여의도공원, 신촌일대를 찾아서는 젊은 층을 만났다. "저는 새누리당 출신입니다. 그래서 박근혜 정부 탄생에 책임 있음을 부정하지 않는다"면서도 "지난 10년동안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누구에게든 잘못은 잘못이라고 할 말은 다 해 온 사람이다"라고 밝혔다.

유 후보의 신촌 유세 현장에는 딸 유담 양이 참석해 "제가 아는 아버지는 정의롭고 정직하고 또 현시대에 필요한 근본적인 개혁을 단행할 능력이 있으신 분이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지지를 호소하기도 했다.
                                     (한국지역신문협회 대선공동취재단)

※ 이 기사는 한국지역신문협회 소속 전국 시․군․구 지역주간신문 160개 회원사에 동시 보도됐습니다.

Copyrights © 2012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