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신규 조직화 사업’ 톡톡한 성과 > 경기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기뉴스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신규 조직화 사업’ 톡톡한 성과

2019년부터 현재까지 370개소 골목상권 조직화로 상권 활성화 발판 마련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22-04-08 14:09

본문

 36f454d21e0ca27940ef92b85e05565f_1649394551_3999.jpg
경기도 ‘골목상권 공동체 신규 조직화 사업’ 톡톡한 성과

 2019년부터 현재까지 370개소 골목상권 조직화로 상권 활성화 발판 마련



경기도가 추진하는 ‘골목상권 공동체 지원사업’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들에게 활력소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어 이목이 쏠리고 있다. ‘연천 첫머리거리 상인회’의 김광진 회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도 한결 밝고 화사해진 거리와 늘어나는 상인회 회원들 덕분에 즐겁다. 경기도에서 추진하는 ‘골목상권 공동체 신규 조직화 사업’에 참여한 덕택이다.


첫머리거리는 전곡읍 중심가에서 조금 외진 곳에 있어 유동 인구가 많지 않던 상권이었다. 거리가 노후화된데다가 빈 상가도 많았다. 게다가 코로나19로 인근 부대 장병의 외출·면회가 제한되며 타격을 입을 수밖에 없었다. 이곳에 활력이 붙기 시작한 것은 지난해 공동체 조직화 사업에 참여하면서 부터다. 상인들이 자발적으로 상인회에 가입하며 상권 살리기에 힘을 뭉치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회원 수도 사업 참여 전보다 20%나 늘었다.


꽃 항아리와 의자, 엘이디(LED) 조명 조화나무 등으로 상권 환경을 개선하고, 쿠폰 이벤트나 장병 특별 우대 등 서로의 아이디어를 모아 지역 특성을 살린 다양한 대책을 추진하며 상권 살리기에 마중물을 마련할 수 있었다. 특히 인스타그램 채널을 만들어 젊은 소비자와 소통하고 상권을 알리는 계기를 만든 것이 큰 도움이 됐다. 최근에는 연천군의 예산 지원으로 야외등을 설치하고 작은 이벤트 공연 등을 여는 등 새로운 시도에 나서고 있다.


김광진 회장은 “청년부터 어르신까지 상인 모두가 누군가의 강요가 아닌 스스로 상권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부족한 부분을 서로 챙기며 똘똘 뭉쳐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수원 화성행궁맛촌공방거리’는 과거 다양한 공방들이 입점하며 제2의 인사동으로 불리는 등 소위 ‘핫플레이스’로 거듭났으나, 급격한 임대료 인상 등 젠트리피케이션 현상이 발생해 어려움을 겪게 됐다.


코로나19로 상권이 붕괴될 뻔했던 이곳이 다시 생기가 돌게 된 것은 지난해 공동체 조직화 사업의 지원을 받으면서다. 연꽃 특화거리 조성, 소원나무 포토존 설치 등 거리 가꾸기 활동으로 활력을 되찾아 가고 있다. 방과 후 돌봄교실 아이들과 함께하는 무료 공예체험, 수경식물 나눔 행사 등 지역사회 연계 활동도 꾸준히 펼친 결과 최근에는 인근 행리단길과 함께 맛집과 체험이 풍부한 거리로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다.


상인회장 김명란 씨는 “많은 시민들이 이곳에서 문화활동을 체험하고 맛있는 음식을 먹으며 좋은 추억을 쌓길 바란다”며 “더 예쁜 거리, 역사를 만들어 가는 문화공동체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적극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이처럼 골목상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은 ‘골목상권 공동체 신규 조직화 사업’은 개별 소상공인들이 공동체를 조직하여 당면 문제를 스스로 진단·해결하는 역량을 키우고자 경기도가 지난 2019년 도입한 사업이다.


도는 이 사업을 통해 공동마케팅·시설환경개선 등 연차별 ‘성장지원’, 지역단체·대학·임대인·시군 등과 협업하는 ‘협업공모’, 필요 사업을 집중·지원해 성공 모델을 발굴하는 ‘우수 골목상권 육성’ 등 다양하고 체계적인 지원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는 249개소에 방역물품 배부 등 코로나19 안심 상권 조성으로 상인회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기도 했다.


이를 바탕으로 현재까지 첫머리거리 상인회, 화성행궁맛촌공방거리 상인회 등 올해 4월 기준으로 총 370곳의 공동체를 조직·육성해 상인 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의 초석을 다져나가고 있다. 지난해 광명 뉴타운골목상점 상인회는 데코등 설치, 물티슈·마스크 활용 홍보 등을 통해 고객 증대 효과를 거뒀고, 수원 천천먹거리촌 상인회는 성균관대 학생들과의 협업으로 전용 온라인 디지털 플랫폼 구축, 온라인(SNS) 마케팅 역량 강화 등 새로운 마케팅 기법을 도입할 수 있었다.


올해는 특별히 코로나19 침체기를 반영해 그간 3년 차까지만 지원해온 ‘성장지원’ 분야 기간을 최대 5년 차까지로 확대하기로 했다. 조장석 소상공인과장은 “도내 많은 골목상권이 공동체 조직화를 통해 지역경제의 든든한 성장축으로 거듭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우수 사례를 적극 발굴해 성과를 극대화하고 타 골목상권으로 확산해 선순환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성남도시신문 l문화공보부 등록번호 다-1049 ㅣ대표이사·발행·편집인 : 김종관 ㅣ 창간 : 1989년 4월 19일
인터넷신문 : 성남도시신문 | 등록번호 경기 아 00011 ㅣ대표이사·발행·편집인 : 김종관 ㅣ 창간 : 2005년 10월 21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황새울로 224,413호 :(주)도시플러스 전화 : (031)755-9669, e-mail: press8214@hanafos.com 법인사업자 660-81-00228

Copyright ⓒ 2001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