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빅텍(065450) > 포커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커스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빅텍(065450)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16-01-19 15:08

본문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빅텍(065450)


국제 유가 하락이 연달아 이어지며 국 내외 증시가 연초부터 급격한 하락을 지속하고 있다. 섣불리 저점을 예측하여 대응하기보다는 현물 투자자라면 철저하게 당일 매매 위주 전략으로 접근하고 전통적인 코스피 4대 업종인 전기·전자, 운송장비, 화학, 철강금속 업종의 비중은 줄이는 것을 권한다.


지난 주말 칼럼에서도 전달했듯 현재 지수의 저점 확인을 살펴보는 기준으로는 외국인들의 코스피에서의 연속 순매도와 삼성전자의 전저점 지지 여부이기 때문에 지금은 철저하게 확인대응이 필요한 시점이다.


오늘 살펴볼 종목은 빅텍(065450)이다. 동사는 경기도 이천에 본사를 둔 회사로 대표적인 방위산업 테마주로 분류되며 매출 구성은 피아식별기, 전원공급기, 전자전시스템 등으로 구분된다. 지정학적 이슈가 지속하며 정부의 국방비 예산 증액과 맞물려 동사의 매출 규모 역시 확대되고 있고 북한의 핵실험 이슈, 미사일 발사, 도발 등 우리나라의 안보에 심각한 영향을 끼칠 우려가 생길 때마다 동사의 주가는 반응을 보인다.


빅텍 등 방위산업 테마주는 당분간 소액이라도 포트폴리오에 편입할 필요가 있는데 북한의 도발 역사를 살펴보면 그 이유는 명확해진다. 1960년대는 무장공비 침투, 잠수함 침투 등이었고 1970년대는 앞에선 화해를 주장하면서 뒤에서는 땅굴 굴착, 판문점 도끼 만행사건 등을 벌리는 '화전 양면전술'을 사용했다.


1980년대는 제3국에서의 테러가 등장했으며 1990년대 이후는 핵실험과 대량파괴무기 등 대규모 타격을 줄 수 있는 무기개발에 힘을 실었다. 빈도수를 떠나서 도발로 발생할 수 있는 피해 규모가 점점 더 확대되는 특징을 알 수 있다.


동사를 제외하고도 대북 방위산업 테마주는 퍼스텍, 스페코 등이 있고 해당 종목들에 대한 대응 관점은 작년 9월 종목기사에서 소개한 것과 변화 없다. 기본 대응 전략은 '조정 받았다는 판단이 들면 소액은 무조건 묻어두자' 이다. 남북 화해상태가 지속하더라도 북한의 도발은 최소 연 1회 이상 있었기 때문에 전 고점 대비 20~30% 조정 받았다는 판단이 들면 소액으로만 접근하자.
 

글 /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성남도시신문 l문화공보부 등록번호 다-1049 ㅣ대표이사·발행·편집인 : 김종관 ㅣ 창간 : 1989년 4월 19일
인터넷신문 : 성남도시신문 | 등록번호 경기 아 00011 ㅣ대표이사·발행·편집인 : 김종관 ㅣ 창간 : 2005년 10월 21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황새울로 224,413호 :(주)도시플러스 전화 : (031)755-9669, e-mail: press8214@hanafos.com 법인사업자 660-81-00228

Copyright ⓒ 2001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