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루멘스(038060) > 포커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포커스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루멘스(038060)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 14-12-29 13:16

본문



[평택촌놈의 종목분석] 루멘스(038060)
 

시장의 흐름은 여전히 박스권 안에서 움직이고 있다. 12월 들어 외인들의 매도 물량과 함께 추가 하락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지만, 아직까지는 횡보를 지속하면서 2015년을 준비하고 있는 모습이다. 길게는 최근 몇년 동안의 횡보이고, 짧게는 9월 이후의 조정 이후 약한 반등을 보이는 과정인데 글로벌 증시의 강세 속에서 국내 증시만 답답한 흐름이라 개인투자자들의 인내심은 다시 시험을 받고 있다.

 

하지만, 필자는 미국 시장의 상승 추세가 이어짐과 동시에, 국내 증시는 지속적으로 박스권 횡보 흐름을 보일 것이라 예측하였다. 시장의 흐름이 상승과 조정을 반복하고 있지만, 이는 지난 3년간의 횡보 흐름 속에서의 짧은 등락이고, 과거와 같은 급등과 급락을 기대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는 점도 거듭 강조하였다. 분명 추세를 위한 준비과정이지만, 당장은 긍정도 부정도 할 필요 없이 종목별 매매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

 

물론, 횡보 과정에서 전체 종목들 역시 동반 횡보한 것은 아니다. 시장은 횡보해도 종목들은 차별화가 진행된 것이다. 특히 코스닥 시장은 지난 5년간 횡보했기 때문에 종목별 차별화는 더욱 심해졌다. 그 과정에서 강세를 보이던 LED업종도 큰 조정을 받았다. 서울반도체를 중심으로한 LED업종은 실적에 대한 우려가 업종 전반으로 확산되면서 큰 조정을 보인 것이다.

 

그러나 LED는 현재 코스닥 시장의 상승을 위한 중요 업중중에 하나이다. 이미 반도체 산업 중 중요한 부품 시장이 된지 오래이고, 지금도 그렇지만 앞으로도 거의 대부분의 전자제품에 LED부품은 사용될 것이다. 그러한 관점으로 코스피와 코스닥을 아우르는 LED 업종을 살펴보아야 한다. 대부분의 개별 종목들이 코스닥 시장에 몰려있기는 하지만 LED업종은 코스피와 코스닥 구분 없이 업종 전체를 볼 필요가 있다.

 

그리고 오늘은 루멘스(038060)를 보고자 한다.

이미 필자가 LED 업황과 그 전망에 대해서는 수차례 언급 하였지만, 루멘스는 주력 사업인 LED 사업에서도 국내외를 통틀어 탄탄한 경쟁력을 갖추고 이는 회사이다. 그리고 더 중요한 것은 이러한 LED테마가 현재 코스닥 시장 추세의 뼈대를 이루는 중요 테마라는 점이다. 얼마 전 서울반도체의 실적 부진으로 동반 하락하기는 하였지만, 재무재표 상으로도 양호하며 향후 개선 기대감도 크다.

 

그리고 이미 다양한 스마트 기기들에 대한 활용도가 높아질수록, LED부품들에 대한 수요와 함께 양질의 LED부품을 생산하는 루멘스 역시 장기적으로 좋은 흐름을 보일 것이다. 단순히 스마트폰용 디스플레이 뿐 만 아니라, 관련된 모든 산업에서 LED와 OLED, AMOLED 등의 고부가가치 디스플레이들이 주류로 사용될 것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루멘스는 이 시장에 대한 준비도 이미 마친 상태이다.

 

얼마 전 서울반도체의 실적 우려로 동반 하락했지만, 매출, 영업이익 등에서 더 나은 흐름이 기대되는 종목인 것이다. 그리고 최근 반등의 모습도 상당히 양호하다. 낙폭과대 이후의 단기 반등으로 보기보다는 좀 더 긴 호흡으로 볼 수 있는 것이다. 그러한 관점으로 앞으로 루멘스에 관심을 가져 보도록 하자.
 

글 / 정오영 (주)평택촌놈 대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모바일버전
 
성남도시신문 l문화공보부 등록번호 다-1049 ㅣ대표이사·발행·편집인 : 김종관 ㅣ 창간 : 1989년 4월 19일
인터넷신문 : 성남도시신문 | 등록번호 경기 아 00011 ㅣ대표이사·발행·편집인 : 김종관 ㅣ 창간 : 2005년 10월 21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황새울로 224,413호 :(주)도시플러스 전화 : (031)755-9669, e-mail: press8214@hanafos.com 법인사업자 660-81-00228

Copyright ⓒ 2001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