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성남시, ‘모든 세대가 평생 살고 싶은 고령친화 성남’ 조성할 것

김종관 | 2020.12.22 14:23 | 조회 159 | 공감 0 | 비공감 0





성남시, ‘모든 세대가 평생 살고 싶은 고령친화 성남’ 조성할 것

 2021년 상반기 ‘세계보건기구(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가입 추진

 ‘치매통합지원 커뮤니티케어 네트워크’도 구축

 

성남시는 2021년 상반기 ‘세계보건기구(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가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고 22일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이를 위해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에 걸친 중·장기 조성 계획을 수립하고, 이달 내 성남형 고령친화도시 가이드라인을 설정한다. 내년 1월 인공지능, 증강·가상현실, 로봇 등 4차 산업혁명에 걸맞은 고령친화도시 모델 사업과 평가지표도 개발한다.

 

지난 10월 대학생, 직장인, 노인 등 총 34명이 참여하는 시민 모터링단도 출범했다. 이들은 3개 분과 6개 팀으로 나눠 내년 1월까지 고령친화도시에 관한 시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시에 정책을 제안하는 활동을 해 나간다.

 

또한 지역사회 내 치매 자원을 연계하고 협력하고자 ‘치매통합지원 커뮤니티케어 네트워크’도 구축한다. 지난 2월부터 10월까지 전문가, 관계자와 함께 ‘성남시 치매 커뮤니티케어 네트워크 구축 방안 연구 용역’을 실시했다. 이 결과를 토대로 내년에 노인·치매 통합지원 추진 계획을 수립하고, 복지, 보건, 교육, 문화 등 통합지원하는 방법을 모색해 나간다.

 

시는 이외에도 ▲기초지자체 최초 ‘성남형 더 편한 안심돌봄 인증제’ 추진 ▲ 노인 인권지킴이 사업 ▲노인맞춤돌봄사업 통합 지원 ▲독거노인 대상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제공 ▲2022년까지 성남형 어르신 일자리 1만개 마련 ▲다목적복지회관 기능 개편 ▲노후 경로당 복합복지공간으로 신축 등 성남형 고령친화도시 모델 구축을 위해 다양한 행정 서비스를 펼쳐 나간다.

 

김용미 노인복지과장은 “시는 그간 어르신들을 위해 다방면의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왔다.”며, “앞으로도 성남형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통해 어르신들과 전 시민들이 평생에 걸쳐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도시, 모든 세대가 공존하며 화합하는 도시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겠다.” 는 포부를 밝혔다.

공감 비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uu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