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성남시, 시립박물관 건립위해 도시역사 관련 유물 매입

김종관 | 2020.02.12 13:07 | 조회 127 | 공감 0 | 비공감 0



성남시, 시립박물관 건립위해 도시역사 관련 유물 매입 
광주대단지 건설 과정 중점 수집…3월말일까지 매입

 

성남시는 오는 2024년 말 수정구 신흥동 제1공단 근린공원 조성 부지에 시립박물관(가칭 성남도시역사박물관) 건립을 추진 중인 가운데 도시역사 관련 유물을 매입한다. 시는 오는 3월 10일까지 유물을 팔려는 사람에게 매도 신청을 받는다.

접수처는 분당구 판교로 191 판교박물관이다.


광주대단지 건설 과정을 보여주는 사진, 영상 등 성남의 근현대 자료를 중점 수집한다. 옛 성남지역(광주부 포함)의 역사, 문화, 인물의 모습을 알 수 있는 고문서, 지도, 생활용품, 민속품도 수집 대상이다. 매도 신청을 받은 유물은 예비 평가회가 감정 평가 대상 유물로 선정하면, 판교박물관의 유물 감정 평가회가 수집 여부와 가격을 결정한다. 매입 절차가 완료되면 해당 유물은 성남시로 소유권이 이전된다.


성남시는 2014년부터 지역의 역사와 관련한 유물을 구매, 기증·기탁받아 최근까지 790건, 2699점을 수집했다. 이 중에는 광주대단지 분양을 위해 제작한 ‘광주 대단지 건설 약도(1971년)’, 광주대단지 사람들의 삶을 묘사한 ‘아홉 켤레의 구두로 남은 사내 초판본(1977년)’, 지역주민 이은순 씨가 23년간 기록한 가계부(1993~2015년) 등이 포함돼 있다.

 

공감 비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uu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