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판교구청부지 매각, 상임위 폭력으로 비화  
(민)윤모시의원, 상임위원장에게 욕설과 폭력행사
도시신문(http://sungnammail.co.kr)   
김종관 | 2019.06.10 09:05 |



판교구청부지 매각, 상임위 폭력으로 비화
(민)윤모시의원, 상임위원장에게 욕설과 폭력행사

 

자유한국당 성남시의원협의회는 기자회견문을 통해 성남시의회 후반기 의장 하마평에 오르고 있는 윤모 의원이 7일 오전 9시에 개회한 경제환경위원회 2차 상임위에서 안광환위원장을 향해 철제 머그컵을 던지고, 멱살을 잡는 등 상임위 회의장내에서 난동이 벌어져 경찰이 출동하는 등 성남시의회 사상초유의 폭력사태가 벌어졌다고 밝혔다.

 

지난 6월 4일 판교구청사 부지 매각 건으로 자정 24시를 넘어 자동 산회 된 후에 열린 제2차 상임위원회에서 위원들의 발언 청취 중 안광환 위원장은 본 건이 판교 주민의 공익과 관련된 사안으로 주민의 의견 수렴이 제대로 되지 않았고 엔씨소프트와의 MOU사항이 명확하게 검증되지 않은 상황이므로 충분한 논의가 필요하고 또한 위원 간 이견이 첨예하게 대립되는 상황이므로 쉽게 의결을 할 수 없다고 발언했다.

 

윤모 의원은 가부간 위원들의 의사를 물을 것을 주장하면서 언성을 높였고, 이에 원활한 진행을 위해 안광환 위원장이 정회를 선포하자, 윤모 의원은 테이블에 있던 철제 머그컵을 위원장 석을 향해 집어 던지며 “누구 맘대로! .... 씨ㅇ ....개ㅇ끼야..” 등 욕실까지 내뱉었고 위원회는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되었다.

 

이 과정에서 몸싸움을 하며 멱살을 잡혀있는 안광환 위원장을 부둥켜안고 나오던중 한국당 정모간사에게 민주당 두 여성 의원이 항의와 고성으로 맞붙어 난장판이 되어버렸다.

이와관련 한국당협은 민주당협이 이 사건을 반대로 왜곡하여 해당 한국당 의원이 폭행했다고 주장하며 사퇴하라는 기자회견과 보도 자료를 배포했다고 비난했다.

 

또한 민주당 의원들의 허위 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 행위에 대해 별도의 수사의뢰 및 고발조치를 통해 본 사태진실을 밝힐것이며 상임위원장을 향해 철제 머그컵을 투척한 윤모 의원의 폭력행위를 규탄하며 즉각 징계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Copyrights © 2012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