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성남시, 판교구청사부지 매각해 공공인프라 확충 하겠다  
“판교구청사 대체부지 확보와 판교 발전 이끌 동력에 투자”
도시신문(http://sungnammail.co.kr)   
김종관 | 2019.05.31 09:58 |



성남시, 판교구청사부지 매각해 공공인프라 확충 하겠다
 “판교구청사 대체부지 확보와 판교 발전 이끌 동력에 투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임시주차장으로 활용 중인 삼평동 641번지에 첨단기업을 유치하고 발생되는 수익은 공공인프라 확충에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30일 오전 율동관에서 시정브리핑을 열고 판교의 가치를 더욱 높이고 성남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끌어내기 위해 이 같이 진행한다고 밝혔다. 

 

성남시가 매각발표를 한 삼평동 641번지의 부지용도는 판교구청사부지로 면적은 25,719.9㎡규모로, 감정평가를 통해 매각금액을 결정하고 공모방식으로 유치 기업을 선정할 계획이다.시는 판교구청사부지 매각으로 기업 유치와 일자리 창출, 세수 증대, 경제적 파급 효과 등이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매각수입은 장기 미집행 학교 부지 3곳(이황초, 특목고, 일반고) 매입, 트램 및 e스포츠 경기장 조성, 공영주차장 건립 등 판교지역 공공인프라 확충에 투자할 계획이다. 삼평동 641번지는 2009년 판교 조성당시 공공청사 예정부지로 구획하였으나 제 기능을 못한 채 방치되어 있다가 2015년 성남도시관리계획 재정비를 통해 일반업무시설로 용도변경됐다.

 

이와함께 공공청사 대체부지와 삼평동 641번지 임시주차장 폐쇄에 따른 대책도 발표했다. 분당구 분구를 대비해 12,152㎡규모의 이황초 부지(삼평동 725번지)를 구청사 대체부지로 활용하고, 주차불편 해소를 위해 판교지역 공영주차장 건립과 별도로 판교수질복원센터에 지상주차장 250면, 판교테크노파크공원에 지하주차장 330면을 우선 조성한다. 

 

성남시는 오는 6월 성남시의회 제1차 정례회에 안건을 상정한 뒤, 11월까지 감정평가, 공모제안서 확정, 제안공모 등 행정절차를 마치고 연내 유치 기업을 확정할 예정이다.

Copyrights © 2012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